빈티지 캐롤 일기, 끄적

*이미지는 출처는 네이버 영화'나홀로집에'






'캐롤' = '머라이어캐리' 였던 나인데,

유튜브를 떠돌다 들은 빈티지 캐롤은 단숨에 내 고막을 사로잡았다.

아주그냥 처음 반주를 듣는 순간 '이거다!!하고 꽂혔다.


빠방한 브레스 연주와 부드러운 바이올린 선율, 많은 사람이 만들어낸 배경을 빈틈없이 채워넣은 아카펠라(?)가 아주 호화로운 이음악은 옛 미국, 옛 뉴욕이 감성에 빠져들게한다. 
나능.. 뉴욕도 미국땅도 한번도 못 밟아봤지만...............어쨋든 막 빠져들게 하더라ㅎㅎ

잘 모르는 할아버지 보컬의 편안하면서도 노련미 돋보이는 바이브가 신선하게 느껴졌다.






아주 어렸을 때, 엄마가 디즈니 동화책 전집을 사주셨었다.

더빙판 디즈니 애니메이션을 화면만 없을 뿐이지 소리로 들려주는거였는데, 내가 특히 좋아했던건 이야기 중간중간 나오는 ost였다.

목소리로 감정을 표현하는것도 좋지만, 음악이 더 효과적이란걸 어렸을때 깨달았던것 같다..



디즈니는 유난히 오케스트라 음악을 많이 사용했고, 그리고 효과적으로 배치했던것 같다. 

그리고 정말로 그당시엔 ost에 많은 공을 들였고 이런 음악이 어울어져 정말 오래도록 남을 하나의 '작품'을 만들었다고 생각한다.



개인적으로 디즈니 2D애니를 정말 사랑한다!! 요새 나오는 3D는 뭔가 그런 감성이 안느껴져서 정이 안 간달까.. 

다들 레잇고에 열광할 때 나는 잉?..맘에 와닫진 않는데..이러면서 나만 이런거 같네-하며 시무룩하고;ㅎ




아직도 디즈니 피노키오의 'When You Wish Upon A Star'를 들으면 그때로 돌아간 기분이 든다.

슬픈듯하면서도 마음이 막 따뜻함에 녹아내려 말랑말랑해지는 기분......
그러다 눈물도 날거 같고 ;ㅅ;

정말 테이프가 다 늘어지도록 열심히 들었었는데.








...
실은 오늘 일하면서 정말 울고 싶었다.

인생이란 뭘까- 하고 또또 이런 생각들이 고개를 처드는 시기였다.


연말이고, 일은 안맞고 고되고, 맘놓고 이야기 나눌 사람은 없고, 요 몇년새 한껏 위축되서 새로 친구사귀는 것도 너무 겁나고, 주말부터 추워지면서 허리는 아프고....
(이노므 허리는 계절이 바뀔 때마다 아픈다는 것을 확인했다)


마음이 힘들땐 좋은 음악 듣고 힘내야지 싶다.

퇴근길에 들은 빈티지한 캐롤 덕분에 디즈니에 대한 기억까지 떠올리고 ㅎㅎ

조금 마음이 말랑말랑해졌다.
주말까지 화이팅이댬.

쇼미일기 9-5화 본다, 움직임


작년 쇼미8을 5화까지 보고 안봤었다.
어이없이 떨어진 사람들이 있었고, 인맥힙합하는 그들 하는 짓들과 재미없는 걸 내 시간 할애하면서 볼 필요가 없었다

그런데 작년에 떨어졌던 분들이 이번에도 나와서 착실하게 올라가는거 보는 재미로 본방사수중이다.
머쉬베놈, 안병웅, 먼치맨, 래원. 매우 응원함!
릴보이 등 우승후보라는 사람들 몇몇 있지만, 나의 원픽은 머쉬베놈!!




5화까지 봤는데,
머쉬가 다와이로 가길 바랬는데, 거기가 재미있지 않을까 싶었는데 굴젓팀으로 갔ㄷ,,
그런데 덕분에 이번화에 빵터진듯.


모자이크+무음으로 계속 등장하고 있는 오왼과 다들 반기지 않는 미란이와 한팀이 되어 트리플 크루대결을 하게 됬는데,
미란이 실수 했을 때 계속 이어서 할 수 있게 호응해주고 본인 차례에 무대 썰어버린 멋진 리더로ㄷㄷㄷㅈ

미란이 실수 했을때 멈추지말라고 응원해주고, 끝에 비트 모자라자 비트박스도 해줘서 미란이가 끝까지 마치는데, 
와아아아---- 진짜 이건 멋있아~무슨 백마 탄 머쉬인가 싶었다!

트리플 크루대결 풀버전 올라왔길래 보는데 댓글이 온통, 
머쉬 칭찬 + 오왼은 뭘 어떻게했길래 미란이 절었는데 1등이냐 + 미란이 뭐라는겨

머쉬랑 결혼하고싶다는 댓글이 꽤나 보이던데..랩 잘하고 팀원들 잘 이끌어 줬더니 저런 스윗한 남자를 만나야한다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청자한테 눈도장 제대로 찍었구나 싶었다. 
사람이 호감이 되는 것도 비호감 되는 것도 한순간이다.
암튼 머쉬는 꼭 1등했음 좋겠다.꼭꼭!!








미란이는..가사 잘 들리진 않지만 쥐어짜내는 목소리가 되게 계속 듣고 싶은 매력이 있다.
가사 절었을 때 머쉬가 멈추지말라고 호응해주자 다시 힘내서 씩씩하게 바로 이어서 랩하는것도 좋았다!
잘됬으면 좋겠당..몬가 되게 귀여워..
틱택 원곡들었더니 너무 좋아! 신선해!



안병웅. 컨디션 계속 안좋아 보였다. 안색이 처음 나올때부터 너무 안좋았다.
결국은 이번에 눈물의 탈락 ㅠㅠ 아..가사 저는 순간 다같이 아...,,,.
어쩔 수 없이 떨어트리는데 코쿤 표정 진심 너무 안좋았다..
안타깝지만...내년에도 나왔으면..

래원은.. 별로 가사가 귀에 들어오지 않아서 아쉽다. 임팩트도 작년만치는 없고..많이 올라가긴 힘들지싶다..
차라리 한번쯤 넘어져!!



아무튼 이렇게..다음 금요일을 기다린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